SNS,인맥달인

이쯤은 돼야 인맥의 달인 - 이명철 교수

SNS마스터 0 142

자주 연락하는 사람 3000명, 한달 휴대전화 비용 15만원, 스스로 만든 정기모임 45개

 

"저를 찰거머리 같은 이미지로 알고 계셨답니다."

 

지난 9월 서울대 발전기금 부이사장에 취임한 이명철(李明哲·62) 서울대 의대 핵의학과 교수가 자신을 임명한 오연천(吳然天·59) 서울대 총장으로부터 받았다는 평이다.

 

'한국 핵의학의 개척자'로 통하는 그가 어쩌다가 돈 냄새를 잘 맡아야 하는 자리에 뽑혔을까. 총장이 이사장을 맡는 서울대 발전기금은 주로 외부로부터 기부금을 모아오는 곳. 부이사장은 그동안 부총장이 맡아왔다. 그렇다고 그가 돈과 가까운 경제학과나 경영학과 교수도 아니다. 이례적으로 총장보다 나이도 많다. 서울대의 주요 보직 교수들의 회의인 화요회의 참석자 20여명 중 그는 두번째로 나이가 많다.

 

 
  ▲ 서울 동숭동 서울대학교 병원의 연구실에서 이명철 교수가 1200여명의 연락처가 담긴 노트를 들어 보이며 인맥 관리에 대해 얘기하고 있다. / 이태경 기자 ecaro@chosun.com
 


서울대 발전기금 부이사장 취임한 이명철 핵의학과 교수

 

이 교수는 "찰거머리는 아마 내가 추진력이 강하고 인맥관리에 능숙하다는 점을 다르게 표현한 말인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7~8년 전부터 서울대 의대나 다른 대학의 워크숍 등에 초청돼 '휴먼 네트워크(human network)'를 주제로 강의하는 인맥관리의 달인이다.

 

그의 연락처에 몇 명이나 기록돼 있을까.

 

"구형 휴대폰을 쓰는데, 1002개로 저장 용량이 꽉 찼어요. 그래서 수첩 하나, 노트를 하나 더 갖고 다닙니다." 수첩에 수백개의 연락처가 있다. 여기에 더해 A4용지에 인쇄한 연락처가 약 1200개. 그는 "자주 연락하는 사람이 한 3000명 된다고 보면 될 것 같다"고 했다. 한 달 휴대전화 비용은 15만원. 이 정도면 상위 2%에 해당하는 헤비유저다.

 

이 교수는 "주로 내가 모임을 만들고 이름도 짓는다"며 "이렇게 만들어서 만든 정기 모임이 45개"라고 말했다. 이름은 없지만 더 자주 모이는 사람들까지 하면 수는 더 많아진다. "취미는 사람 만나는 겁니다. 365일 중에서 점심·저녁을 집에서 먹는 날이 아마 거의 없을 거예요."

 

인맥 관리를 시작한 계기는 "핵이라면 무기인 줄만 아는 사람들"에게 '핵의학'의 중요성에 대해 설명을 하기 위해서.

 

핵의학은 방사성 동위원소를 이용해서 몸의 상태를 진단하고 치료하는 의학이다. 박 교수는 1973년부터 핵의학의 매력에 빠졌지만, 서울대 병원에 진료과로 핵의학과가 생긴 것은 1978년이었고, 의대에서 학생을 가르치는 교실은 그때까지 없었다. "1986년 미국 연수에서 돌아오면서, 핵의학을 제대로 일으켜보자고 생각했습니다. 다른 사람 다 하는 건 하기 싫었어요. 의대에서 전공 학생을 키울 수 있도록 핵의학 교실을 만들고 전문의 제도도 만들겠다고 다짐했습니다."

 

그러나 '핵의학' 개념은 낯설었다. 인식부터 바꿔야 했다. 무작정 사람들을 만나기 시작했다. "같은 병원의 방사선과·내과·임상병리과·치료방사선과 선생님들부터 만났어요. 그냥 끼어서 놀고 얘기하고 토론하고 그렇게 했습니다. 복지부·교육부·과학부의 사무관부터 과장까지 관련 있는 사람은 다 만났어요."

만나면 모임을 만들었다. 3·6·9·12월의 마지막 금요일에 과학기술부 인사들을 만나는 모임은 '막금회', 서울 인사동의 사천집에서 교육부 내 서울고 동문이 만나는 모임은 '사울회'로 이름붙였다. 핵의학과 교수들과 필립스메디컬의 사람들이 만나는 모임은 맨 앞 글자의 받침만 빼 '해피회'라고 했다. 보양식 먹는 모임이다.

 

이렇게 해서, 이 교수는 실제로 핵의학과 전공의 과정(1996년)과 핵의학교실(1998년)을 만드는 데 성공했다. 업계 상식으로 보면, 입이 벌어지는 성과다. 10여년 동안 만나 토론했던 인맥들이 결정적인 도움을 줬다.

 

인맥관리 '3의 법칙'
처음 3년은 시간과 돈만 버린다
다음 3년은 도움이 될 듯 말 듯한다
이후 3년은 내가 확실히 도움받는다

 

그는 "사람을 만나 협력을 하는 데는 '3의 법칙'이 있더라"고 했다. 처음 3년은 만나도 시간과 돈만 버린다. 그다음 3년은 서로 도움이 될 듯 말 듯한다. 그다음 3년은 내가 확실히 도움을 받는다. 이 단계가 끝나면? 이명철 교수는 "상대방이 뭘 필요로 할지 서로 생각해주는 경지가 된다"고 말했다.

 

사람만 만나고 다닌 건 아니다. 그는 그간 164편의 국제 학술 논문, 313편의 국내 학술 논문, 8권의 한글 책과 1권의 영어 책을 쓰면서 제자를 키웠다. 2002년부터 4년 동안 세계핵의학회 회장을 지냈고 2006년 10월에는 제9차 세계 핵의학회를 서울에서 열었다. 68개국에서 3688명이 참가했다. 그는 "지금 한국의 핵의학은 해외 논문 발표 수, 핵의학을 이용한 검사 건수 등에서 미국, 독일, 일본에 이어 4위로 인정받고 있다"고 말했다.

 

문제는 앞으로다. 서울대와 정부는 국립대학에서 벗어나 법인화를 추진하고 있다. 그가 오 총장과 책임져야 하는 발전기금의 중요성이 더 커졌다.
 
"여러 사람을 만나 마음을 사야죠. 일단 오 총장의 목표가 매년 1000억원인데, 저는 기왕이면 이걸 현금으로 하고 싶어요. 그래야 총장에 힘이 더 실리니까요." 기부가 아니라 "투자한다"는 생각이 들 수 있는 프로그램을 고안하고 있다고 말했다. "제가 제일 싫어하는 말이 '여러분의 아낌없는 관심과 도움으로 대과 없이' 뭐 이런 말이에요. 이왕 하는 거 제대로 할 겁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초보 마케터에게 유용한 SNS 마케팅 전략

댓글 0 | 조회 18
26일 오후 디캠프에서 신문, 방송, 온라인 등 다양한 채널을 아우르는 마케팅 노하우를 전하는 ‘디클래스’가 개최됐다.이날 장기정 ‘선을 만나다’ 이사는 “SNS 홍보를 주저 말고… 더보기
Hot

인기 5천 명에서 50만 명, SNS 전문가 김넥슨의 '페이스북 좋아요' 비결은?

댓글 0 | 조회 157
▲ NDC에서 '넥슨의 페이스북 100배 활용법'으로 강단에 선 조금래 PD소셜 미디어의 등장은 기존의 게임 마케팅 방식에 일대 혁신을 가져왔다. 이제 누구나 인쇄 매체나 온라인 … 더보기
Hot

인기 상품을 팔지 말고 스토리를 팔아라

댓글 0 | 조회 143
온라인상에서 이용자들이 인맥을 새롭게 쌓거나 기존 인맥과의 관계를 강화할 수 있게 하는 서비스인 SNS(Social Networking Service) 활용의 중요성은 날로 그 무… 더보기
Hot

인기 120만 유튜브 구독자 확보한 '1인 창작자' 대도서관

댓글 0 | 조회 162
'1인 미디어'로 표현되는 다중채널네트워크(MCN:Multi Channel Network)는 4차 산업혁명 이후 핵심 발전동력으로 손꼽히는 산업군이다. 각계각층에서는 MCN에 지대… 더보기
Hot

인기 SNS 활용한 홍보의 달인 - 소셜미디어 전문가

댓글 0 | 조회 138
스마트폰이 없는 우리 삶을 상상할 수 없을 정도가 됐다. 스마트폰이 보편화됨과 동시에 SNS(Social Network Service)는 다방면에서 막강한 힘을 갖기 시작했다. 트… 더보기

'업무만큼 중요한 인맥' IT전문가 3인에게 듣는 비결

댓글 0 | 조회 94
IT업계 리더 3인이 업계 동료부터 회사 내 현업 임원들, 더 나아가 IT와 무관한 분야의 전문가들까지 두루 두루 인맥을 형성하는 실질적인 팁을 공유했다.이미지 출처 : Corbi… 더보기

네이버 마케팅을 지배하는 자가 성공한다. -오씨아줌마 (오종현)

댓글 0 | 조회 77
적을 알고 ‘나를 알면 백전백승’이라는 말이 있다. 그러나 요즘 이보다 ‘네이버를 알면 백전백승’ 이라는 말이 더 가슴에 와 닿는 시대이다. 국내 최대의 포털사이트 네이버의 정책 … 더보기
Hot

인기 영업은 물건을 파는 것이 아니라 ‘나’를 파는 것

댓글 0 | 조회 142
   달인에게는 불황을 피해가는 노하우가 있는 것일까. 결과만 놓고 말하면 누구도 불황을 피해갈 수 없지만 평균적인 판매 감소에 비해 훨씬 뛰어난 성적을 보여주는 것에 주목할 필요… 더보기
Hot

인기 페이스북 페이지에서 콘텐츠 커머스까지!: ‘열정에 기름붓기’ 표시형 대표 인터뷰

댓글 0 | 조회 159
1. 제주도에서 올라온 청년이 만든 한 페이스북 페이지리승환(이하 리): 너는 뭐 하는 사람이니?표시형(이하 표): 열정에 기름 붓기 공동대표 표시형입니다. 공동대표는 이재선이라고… 더보기
Hot

인기 인기 폭발 '야밤의 공대생 만화' 누가 그릴까?

댓글 0 | 조회 149
온라인 상에서 엄청난 인기를 끌고 있는 야공만(야밤의 공대생 만화)! 멀기만 했던 이공계에 대한 이야기를 정말 쉽게 풀고 있어 호평을 받고 있다. 아직 학생인 작가에게 만화 연재와… 더보기
Now

현재 이쯤은 돼야 인맥의 달인 - 이명철 교수

댓글 0 | 조회 143
자주 연락하는 사람 3000명, 한달 휴대전화 비용 15만원, 스스로 만든 정기모임 45개"저를 찰거머리 같은 이미지로 알고 계셨답니다."지난 9월 서울대 발전기금 부이사장에 취임… 더보기
Hot

인기 SNS로 외교의 새로운 지평을 여는 유영식 참사관

댓글 0 | 조회 136
'SNS 활용 우수 공무원 시상식’에서 40개 중앙 행정기관 공무원을 대표해 3명의 공무원이 ‘SNS 달인’이라는 영광을안았다. 저마다의 기준과 방식으로 국민과의 소통에 적극 앞장… 더보기